군산신문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메인 메뉴


콘텐츠

교육

군산, 과학문화 거점센터 조성된다

국립군산대 새만금창의융합센터, 지역과학문화 역량강화 공모사업 선정

황진 기자(1004gunsan@naver.com)2024-05-24 11:10:30 2024.05.24 11:08:03 링크 인쇄 공유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군산대 새만금창의융합센터에서 진행하는 생활과학교실​​

 

 군산에 ‘과학문화 거점센터’가 조성되며 지역주민의 학문화 참여 기회 확대와 더불어 과학 친화 분위기가 조성될 전망이다.

 

 전북특별자치도에 따르면 국립군산대학교 새만금창의융합센터(센터장 유수창)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과학창의재단)의 ‘2024년 지역과학문화 역량강화 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지역과학문화 역량강화 사업’은 과학문화를 확산하고 주민 참여 기회를 증진시키기 위해 각 지역에 과학문화 거점센터를 지정하는 사업이다.

 

 전북과학문화 거점센터로 지정된 군산대 새만금창의융합센터는 산학협력단 산하기관으로 지난 2006년부터 생활과학교실, 삼성꿈장학재단 사업, 진로직업체험 활동 등을 수행해 왔다.

 

 올해 총 3억원(국비 1억5,000만원‧도비 1억5,0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과학 전문인력 양성, 민간단체 과학문화 활동지원, 미래과학캠프, 사이언스 콘서트 운영 등 다양한 과학문화 프로그램을 통해 전 연령층이 즐길 수 있는 과학문화를 체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생활과학교실 지역운영센터, 전북테크노파크, 도교육청 등과 협력해 전북도 과학문화협의회를 구성하고, 전북도만의 특색 있는 과학기술문화 프로그램을 개발할 계획이다.

 

 사업 추진을 통해 전북도는 과학문화 확산에 더욱 힘쓰고 도민들이 과학기술을 보다 가까이 접할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최창석 미래산업과장은 “지역과학문화 거점센터를 통해 도민들의 과학기술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고, 다양한 과학문화 행사와 프로그램 등을 통해 전북의 과학문화 생태계를 조성할 것이다”고 말했다.

 

※ 군산신문사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카피라이터

LOGIN
ID저장